꽃무릇은... 사랑이다

2015.09.25 23:07 from

 

 

Seonunsan, Gochang - September, 2015

 

 

 

 

그 섬세하고 긴 속눈썹에 빛이 내리는 모습이 보고 싶었지만 대신 눈물이 글렁이는 모습을 보고 왔다.

내 마음까지 온통 붉은 빛으로 물들일 것 만 같았던 산행길의 꽃무릇.

 

 

 

 

Posted by blueprint 트랙백 0 : 댓글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