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하동 - 시간이 느리게 흐르는 듯한


처음으로 혼자 떠나는 한국에서의 여행.

어디로 갈까... 결정하는데 핵심 키워드는 산사와 벚꽃과 차(茶)였다.

찾아보니 경남 하동 지리산 자락에 있는 쌍계사 앞의 벚꽃 십리길이 유명하단다.

그리하여 한국집에 도착한지 반나절도 채 되지 않은 다음날 아침, 설레이는 마음으로 떠난 여행.

가방 하나 달랑 들고 랩탑, 인터넷, 휴대폰 없는 원시적(?)인 2박3일의 여정동안 시간이 느리게 흐르는듯한 마을들을 걸어다녔다 .







여행 첫날의 날씨는 완전 꽝. 

세찬 비바람으로 우중충한 날씨였는데 그 덕분인지 보통때 같았으면 관광인파로 엄청 막혔을 벚꽃십리길이 한산하였다.

비가 주룩 주룩 내리는 산사의 오후는 차분히 가라앉은 분위기로 한층 더 고즈넉하다.








지리산 산행.

다행이도 다음날 아침엔 비가 그쳤다.

올라가는 동안 싸리눈이 내리고 추웠지만 가파른 산자락을 오르다보니 날이 개인다.

하산길에 내려다 보는 풍경이 멋지다.







 

전날 내린 비로 벚꽃들이 많이 떨어져 버렸지만 그래도 바람에  흩날리는 벚꽃을 맞으며 사뿐사뿐 걸어본다.

혼례길[각주:1]이라고도 알려져 있는 벚꽃 십리길엔 그래서인지 연인들이 많았다...








평사리 황금 들판.

보시다시피 모내기 전의 논은 황량하기 그지 없다. 가을에 벼가 익을 무렵엔 정말 아름다울것 같은 풍경.

문득 영화의 한장면이 생각났다. 

허리까지 오는 파란 벼들 한가운데 서서 헤드폰을 쓰고 릴리 슈슈의 음악을 듣던 주인공...

멀리 부부 노송이 보인다.








백사청송(白沙靑松) 이라고도 불리우는 하동 송림.

섬진강변의 백사장과 700여 그루의 노송들이 장관을 이루는 곳이다.

오래된 소나무 그늘 사이로 솔향기 맡으며 산책을 하다보니 마치 시간여행을 하는 듯 하다.








평소 관심이 많았던 다완[각주:2].

마지막 여정지로 진교의 한 도요지를 방문하였다.

친절하게도 직접 만드신 다완에 말차를 한잔 만들어 주신다.

여름엔 연꽃으로 유명하다는 이곳. 다음엔 연꽃구경을 하러 오리라.













  1. 이 벚꽃 십리길을 젊은 남녀가 손을 잡고 걸으면 부부의 연을 맺고 백년해로 한다하여 혼례길이라 불리운다고. [본문으로]
  2. 茶碗 - 차를 마실때 사용하는 잔/사발. [본문으로]
  • Favicon of http://10071004.tistory.com BlogIcon 10071004 2013.05.16 21:40 신고

    손 잡고 함께 걷고 오셨는지요... 그... 길을...

  • Favicon of https://modux.tistory.com BlogIcon #J.Ho 2013.05.16 22:25 신고

    부부의 연이라... 걷고싶네요^^

  • Favicon of http://yeeryu.com BlogIcon 여인 2013.05.17 17:21

    쌍계사 청학루가 보이네요. 다시 한번 가 보고 싶습니다.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5.30 16:38 신고

      아, 청학루 인가요? 작은 가게들도 있던데.
      쌍계사, 저도 다시 가보고 싶어요. 가을, 겨울에도 좋을듯. ^^

    • Favicon of http://yeeryu.com BlogIcon 旅인 2013.05.31 08:47

      법종루 청학루가 있는데 그 밑으로 다니며 그냥 청학루라고 부르곤 했습니다. 그 안에 가게가 생긴 모양이군요.

      예전에 절 바로 밑 솔밭에 팔각정이라고 부르던 매점이 있어서 거기에서 파전이나 꽁치찌게로 요기겸 술을 한잔 하곤 했습니다.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6.04 16:34 신고

      팔각정은 기억 안나는데 쌍계사 입구에 많은 식당들이 밀접해 있더라구요.
      전 절밥을 무척 좋아하는지라 잠깐 산책 나갔을때 호떡만 사먹었네요. ^^
      하지만 오래 머문다면 비오는 날 파전, 꽁치찌게에 술 한잔 생각날것 같습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yeeryu.com BlogIcon 여인 2013.09.30 13:19

      이번에 쌍계사에 가서 전각들을 제대로 확인하고 왔습니다.

      구층석탑 뒤의 누각은 청학루가 아니라 팔영루이네요. 청학루는 금당 쪽에 있더군요.

      그리고 팔각정은 사라져 버렸고 그 밑에 개울이 합하는 위에 있던 여관(밤에 개울물 소리 때문에 잠을 설칠 수도 있음)도 없어졌더군요.

      팔영루에 염주 등 불구 등을 파는 가게주인이 예전 팔각정 주인의 가족이 아닌가 하고 물어보니 관계가 없다고 하더군요.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10.28 01:41 신고

      쌍계사에서 맛있는 황차를 드셨는지요.
      많은 세월이 지난 후 다시 가 보신거라 감회가 남달랐을 것 같습니다.
      요즘 산사에 가고 싶은 생각이 간절합니다...

    • Favicon of http://yeeryu.com BlogIcon 여인 2013.10.28 09:11

      아예 황차를 사왔는데, 이 놈의 맛이 장난이 아니군요.
      중국의 황차발효법이 아니라 시간이 많이 드는 방식이라 그런가 봅니다.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12.18 00:20 신고

      지난달에는 어느곳을 다녀오셨는지...
      올해가 가기전 저도 멀리 바다가 가까운 산사를 다녀오려 했는데 전혀 짬이 나질 않네요. ㅠㅠ
      황차로 따뜻한 겨울을 보내시길...

  • Favicon of https://zomzom.tistory.com BlogIcon 좀좀이 2013.05.19 11:58 신고

    마지막 깨져버린 찻잔들 모습이 인상깊네요. 어떤 이유로 깨졌는지는 모르겠지만 무언가 가슴 속에 담고 있는 듯 해보이는데요?^^
    저 아름다운 벚꽃 길을 걸으면 부부의 연을 맺는군요. ㅎㅎ 연인이 같이 걸으면 헤어진다는 곳은 몇 곳 들어보았는데 부부가 된다는 길은 처음 듣는 거 같아요 ㅋㅋㅋ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5.30 16:42 신고

      다양한 다완의 굽을 공부하기 위해 구한 것들이라고 하시더라구요.
      저도 처음 들어봤는데, 연인이 헤어진다는 곳도 있나요?
      방방곡곡에 사연있는 곳들이 많은 듯. ㅎㅎ

  • 2013.05.22 19:57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5.30 17:00 신고

      혹시 비를 몰고 다니시는 분? ^^
      비에 젖은 기와빛 때문이지 않을까 싶습니다만.
      용케 알아내셨네요. ㅎㅎ
      저도 다시 한국을 여행하고 싶은 생각이 간절합니다.


  • Favicon of https://minicapsule.tistory.com BlogIcon minicapsule 2013.05.22 23:33 신고

    하동 벚꽃십리길은 너무나 유명해서 저도 이름을 들어보긴 했는데..
    사진으로 보니, 엄청나게 아름다운 곳이네요..
    여행, 제대로 다녀오신 것 같아요.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5.30 17:02 신고

      정말 아름답더라구요.
      사실 사진으로는 그 풍경을 담아내질 못했어요.
      기회되심 꼭 다녀오세요.
      ㅎㅎ 네, 여행 제대로 하고 온것 같아요. ^^

  • Favicon of https://dldduxhrl.tistory.com BlogIcon 잉여토기 2013.05.29 03:25 신고

    오, 하동 벚꽃 십리길,
    결혼하는 길이군요.
    나중에 결혼하고 싶은 여자친구를 사귀게 되면 같이 손 잡고 저곳을 걷고 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