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군산 - 시간이 멈추어 버린 듯한


하동을 다녀온지 일주일 되던 날, 

다시 카메라 하나를 들고 훌쩍 떠났다.

근대문화 유산들과 일제강점기의 아픈 역사를 고스란히 담고 있는 항구도시 군산으로.






01234


첫 목적지는 경암동 철길 마을.

월요일 이른 아침, 동네는 너무나 조용하다.

지금은 다니지 않는 기찻길.

사람들이 많이 떠난듯한 적막한 마을에서 텃밭의 상추와 널린 빨래로 인적기를 느낄수 있었다.


  






01234567


금강 하구둑 건설로 항구의 기능이 점점 쇠퇴해진 군산 내항.

토사와 폐수로 뒤범벅인 항구엔 일제 강점기의 산물인 부잔교가 남아있다. (두번째 사진)

조수간만의 차로 수위가 달라질때마다 다리의 높이가 조절되는 부잔교로 주변의 곡창지대에서 생산된 쌀을 일본으로 실어날랐다고.

언제 시작될지 모르는 재개발을 기다리고 있는 내항에서 바다쪽으로 가다보니 해망동 수산시장이 나온다.

이곳도 비응항에 새 수산시장이 생긴 후로 옛날의 명성을 잃었다고 하는데...

한쪽에서는 바닷바람에 생선들이 말려지고 있다.

멀리 충남 서천과 연결되는 군장대교 건설현장이 보인다.







01234


수산시장 건너편에 위치한 해망굴 역시 근대문화 유적지이다.

일제가 군산 시내와 항구를 연결시키기 위해 만들었다는 이 터널은 한국전쟁 당시에는 북한군의 대피소였다고도 한다.

터널을 걸어 지나가는 대신 오른쪽 계단길을 올라 해망동을 둘러보았다.

서민들이 옹기종기 모여 살던 이곳은 군장대교와 연결되는 도로가 생길 예정이라 모두 이사를 가고 철거중이다.

월명공원에서 내려다 본 풍경은 왠지 쓸쓸하다.

 


 





0123456


월명동과 신흥동 일대의 구석구석에는  일본식 가옥의 흔적들이 남아있다.

어느 좁은 골목길에서 만난 커다란 벚나무 아래에서 한참을 서있기도 하고  세월이 멈추어 버린듯한 풍경에 그만 발길을 멈춰 버렸다.

일제 강점기 시대에 지어진 히로쓰 가옥은 그 규모에 놀라고 (여섯번째 사진)

국내에 유일하게 남아있는 일본식 사찰 동국사는 마치 일본에 와있는 듯한 느낌이 들 정도였다.

(고은 시인이 스님 출신이란 건 알았지만 출가했던 절이 동국사 였다는 것은 몰랐다)







0123


이 얼마나 古風스러운 간판들인가!







012


일일여행의 마무리는 카페 나는 섬에서.

군산 예술가들의 집결지 개복동에 있는 이 카페에서는 음악공연도 열린다고 한다.

황학동 벼룩시장을 옮겨 놓은 듯한 곳의 구석자리에 앉아 녹차라테를 마시며 노트에 하루를 끄적여 본다.










  • Favicon of https://minicapsule.tistory.com BlogIcon minicapsule 2013.06.04 17:52 신고

    군산, 정말 매력적인 곳이죠?
    저보다 더 구석구석 다니신 거 같아요. ㅋ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6.04 18:09 신고

      방금 트랙백 올렸는데. ㅎㅎ
      군산, 매력덩어리더라구요.
      중간중간 먹고 쉬고 하느라 계획한 만큼은 못보고 왔어요.
      조금은 아쉽게 다녀와야 다음에 또 갈 기회를 만들겠죠? ^^

  • Favicon of http://10071004.tistory.com BlogIcon 10071004 2013.06.04 18:08 신고

    이상하게도... 쓸쓸해 보이는군요... 흠...

  • Favicon of https://capella.tistory.com BlogIcon Capella★ 2013.06.04 20:10 신고

    예전에 한국의 문화유산이라는 수업을 들으면서 김제에 간 적이 있어요. 거기에도 일제시대 문화유산이 많이 남아있었거든요. 그 때 제가 느꼈던 느낌이랑 사진속의 군산이랑 좀 비슷한것 같아요. 김제는 곡창지대였던것이랑 군산은 항구도시라는 것이 다르지많요.
    그러게요 일본식가옥 엄청크네요. 간판들도 사랑스럽구요. 즐거운 여행 이셨겠어요~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6.08 15:34 신고

      김제평야의 쌀을 군산항을 통해 일본으로 보냈다지요...
      김제에도 근대 문화유산들이 많이 남아있는지 몰랐어요.
      기회가 되면 한번 가보고 싶네요. ^^

  • Favicon of https://sputnik-berlin.tistory.com BlogIcon ahme 2013.06.05 01:43 신고

    군산. 아직 못 가봤어요.
    사실 한국에선 여행이라고 할 만한 것도 거의 못 해 본것 같네요. ㅎ
    다음주에 언젠가 프린트 님이 소개해 주신 누벨바그가 동네 클럽에 온다고 해서 가서 보려고 해요. ^^
    같이 가게 어서 오세요. 히히...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6.08 15:39 신고

      저도 이번여행을 통해 한국을 더많이 돌아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담에 시간이 맞으면 같이? ㅎㅎ
      오~~~ 벨린의 클럽에서 누벨바그의 라이브를!!!
      부럽사옵니다. 정말 가고 싶어요. ㅠㅠ

  • Favicon of http://yeeryu.com BlogIcon 旅인 2013.06.05 17:00

    김훈씨의 공무도하라는 소설에 해망이라는 지명이 나오던데 혹시 해망동이 아닐까 싶기도 합니다. '목포는 항구다'라는 이난영씨의 노래가 있는데, 군산은 지명에 산이 들어가서 항구라는 느낌보다 내륙의 느낌으로 다가옵니다. 업무 때문에 군산에 몇차례 가보기는 했지만 이런 풍경을 간직하고 있으리라곤 생각못했습니다.

    덕분에 왠지 쓸쓸한 풍경을 잘보았습니다.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6.08 15:55 신고

      海望洞. 피난민들도 많이 살았다던 이 동네에서 그들은 바다를 바라보며 고향을 그리워했겠지요..
      '공무도하'는 아직 못 읽어봤지만 왠지 작가가 海望이란 의미로 지명을 지었지않았을까 싶습니다.

      제가 오래된 풍경의 사진찍기를 좋아해서 그런곳들만 돌아다녀서인지 사진들이 좀 쓸쓸하죠? ^^;;

  • Favicon of https://boramina.tistory.com BlogIcon boramina 2013.06.05 19:35 신고

    시간이 멈춘 듯한 풍경들이네요.
    blueprint 님처럼 천천히 한국을 여행해본 적이 없는 것 같아요. 많은 것이 사라지가 전에 가보아야 할텐데 말이죠.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6.08 16:00 신고

      정말 시간이 멈춘듯 하죠?
      보라미나님도 기회가 되심 군산 다녀오세요.
      전 못 먹었지만 유명한 군산짬뽕도 드시고 천천히 골목들을 걸어다녀보시라 추천드립니다. ^^

  • Favicon of http://stockm.tistory.com BlogIcon S매니저 2013.06.05 22:18 신고

    저도 언제 기회되면 한번 가보고 싶군요.
    덕분에 좋은 사진들 잘 보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s://dldduxhrl.tistory.com BlogIcon 잉여토기 2013.06.06 19:47 신고

    군산,
    고풍스러운 느낌의 멋과
    예전 일제강점기 시대의 아픔이 모두 느껴지는 곳이네요.
    한번쯤 이곳에 들러보고 싶네요.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6.08 16:09 신고

      많은것들이 보존되길 바라는데 군산도 재개발 바람이 부는 모양입니다.
      해망동을 비롯해 곳곳에 공사중인 모습들이 많이 보이더라구요.
      근대문화유산들은 잘 관리되는듯 싶지만...
      기회가 되심 한번 훌쩍 다녀오세요. ^^

  • Favicon of https://zomzom.tistory.com BlogIcon 좀좀이 2013.06.07 04:59 신고

    경암동 철길이 과거로 가는 길 같군요. 군산 맞은편에는 옛날의 영광을 뒤로 한 그 유명한 '장항 제련소'가 있죠 ㅎㅎ 비행기 타고 갈 때 장항 제련소 굴뚝이 보이던데요...군산도 과거의 아름다운 추억을 꼭 껴안고 매만지고 있는 할머니 같은 느낌이네요^^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6.08 16:16 신고

      그 굴뚝을 어렴풋이 본것 같기도 합니다.
      멋진 표현이에요.
      군산은 정말이지 아름답고 슬픈 추억을 모두 간직하고 있는 우리네 할머니들의 모습. ^^

  • Favicon of https://midmib.tistory.com BlogIcon 여르미 2013.06.07 16:04 신고

    정말 멋진곳입니다. 저도 군산을 못 가보았는데
    가보고 싶어요..
    잘 보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6.08 16:19 신고

      군산만의 매력이 있더라구요.
      여르미님도 언제 함 다녀오세요.
      전 당일치기로 다녀왔지만 1박2일로 새만금 방조제랑 선유도까지 다녀오면 좋겠다란 생각을 했어요. ^^

  • Favicon of http://stockm.tistory.com BlogIcon S매니저 2013.06.09 03:31 신고

    저도 기회되면 한번 가보고 싶네요^^
    덕분에 잘 보고 간답니다~

  • Favicon of https://modux.tistory.com BlogIcon #J.Ho 2013.06.09 16:00 신고

    일본식 가옥이 눈에 확 들어오기는 하네요. 더운 여름에는 못가겠지만.. 언젠가 한번 가봐야겠어요^^

  • 2013.06.17 17:29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6.21 17:04 신고

      가보셨군요.
      요즘 군산은 뭐랄까... 개발된 곳과 개발이 안 된곳, 이렇게 구분되어지는 느낌이었어요.
      중국에 그런 지명의 도시가 있군요.
      그나저나 중국의 많은 곳을 가보신듯. 저에겐 아직 미지의 나라인데...

  • Favicon of http://rlaguswl717.tistory.com BlogIcon danielle_ 2013.12.17 18:54 신고

    이번에 군산갈일이있는데 카메라 꼭챙겨가야겟어요! ㅎㅎㅎ 좋은정보잘보고갑니당!

  • Favicon of http://rlaguswl717.tistory.com BlogIcon danielle_ 2013.12.18 13:11 신고

    좋은 맛집있으면 추천해주세요! :)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12.22 23:46 신고

      군산의 짬뽕이 유명하다는데 전 매운걸 잘 못 먹는 관계로 대신 팥칼국수를 먹으러 갔었어요.

      장터 팥칼국수
      군산시 나운2동 516

      군산의 팥빵도 유명하죠. ㅎㅎ

      이성당
      군산시 중앙로 1가 12-2

      그밖에 중동호떡집이 맛있다는데 전 시간이 없어서 못가봤네요. ^^;;

      그럼 맛있는 여행하고 오세요~ ^^

  • 2013.12.23 00:18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