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ortland - (여행)이야기

 


ROSE


오리건州에 있는 포틀랜드의 닉네임은 The City of Roses.

여름엔 건조하고 겨울엔 비가 많이 오는 기후조건이 장미가 자라는데 최적이라고 한다. 

유명한 장미정원도 있지만 안타깝게도 내가 다녀온 2월말은 겨울. 장미가 피어 있을리 없다. ㅠㅠ 

하지만 엉뚱한 곳에서 장미를 발견했는데...




바로 경찰차에 그려진 장미꽃! 뭔가 포틀랜드의 경찰들은 무척 상냥 할것 같은 느낌이 든다. ;;

106년 전통의 Portland Rose Festival은 5월말과 6월초에 걸쳐 2-3주 동안 열린다.






PORTLANDIA


올해 시즌 3 에 들어간 'Portlandia' 라는 화제의 시트콤이 있다.

Saturday Night Live의 코미디언 Fred Armisen과 포틀랜드 출신의 뮤지션 Carrie Brownstein가 의기투합하여 만든 스케치 코미디인데

90년대의 문화와 힙스터들의 문화가 공존하는 포틀랜드, 그곳 사람들의 특성을 좀 부풀려서 그들만의 웃음코드로 풀어낸다.

SNL의 유머를 즐긴다면 분명 포틀랜디아도 좋아할것이라 장담. ㅎㅎ




코미디에서 부풀려진 이미지가 아닌, 길에서 만난 내가 생각하는 전형적인 포틀랜드 사람들. ㅎㅎ

스포티한 아웃도어 자켓에 털모자 그리고 멍멍이. 자연을 사랑하고 자유롭고 진취적인, 어딘지 샌프란시스코 사람들과도 많이 닮아있는.

놀랍게도 내가 만나 잠깐 대화를 나눈 사람들 중 몇몇은 샌프란시스코에서 살다 왔다고 하니... 내 느낌이 틀리지는 않았다.

암튼 '포틀랜디아'는 아래사진 속 여신상의 이름에서 따온 것인데 구리를 두드려 만든 이 동상은 미국에서 자유의 여신상 다음으로 크다고.




문제는 이 동상이 앉아있는 건물... Michael Graves가 디자인 한, 로컬들에 의해 선물상자라 불리우는 Portland Building 이다.

1982년 완공 된 Postmodern 양식의 이 건물은 유명 건축가의 작품이 모두 다 아름답지만은 않다는 것을 잘 보여주고 있다.

미국인들이 가장 싫어하는 건축물 중 하나로 뽑히기도 했다.






FOOD CART


포틀랜드 시내를 걷다보면 다른곳에선 보기 힘든 독특한 풍경을 보게 된다.




시내 군데군데 주차장의 바깥 테두리를 빙 둘러싸고 있는 수많은 Take-out Food Stand들.

샌프란을 비롯, 다른 도시에선 Food Truck들이 기동성을 이용해 여러 곳으로 이동하며 영업을 하는데 반해

포틀랜드에서는 아예 주차장에 들어 앉아 늦은 아침부터 오후까지 영업을 하고 끝나면 문을 닫고 퇴근을 한다.

주차장의 크기에 따라 많게는 수십개에서 적게는 두세개 정도의 Food Cart들이 세계 각지의 음식, 디저트, 음료등을 판다.

그야말로 길거리 음식의 천국! ^^




시간 여건상 그리 많은 길거리 음식들을 먹어보진 못했지만 그 중 젤로 맛있었던 것은 알파벳 디스트릿에 있는 PBJ's Grilled 샌드위치.

거리를 걷다 건물들 틈새에 있는 조그만 Cart를 발견했는데 그들의 모든 샌드위치엔 제목 그대로 땅콩버터와 잼이 첨가된다.

유쾌한 주인언니가 추천해준 Hot Hood엔 블랙체리잼, 할라페뇨, 베이컨, 땅콩버터가 들어가 있어 달고 맵고 고소한맛을 한번에 즐길수 있다.

그들의 경고문처럼 그야말로 한번 맛보면 중독될수 밖에 없는 그런 맛! @.@






COFFEE HOUSE


포틀랜드의 소문난 커피집, Stumptown Coffee 외에 꼭 가보고 싶은 곳이 있었다.




비 내리는 오후 찾아간 Coava, 터키말로 아직 볶지 않은 커피 콩을 뜻한다고 한다.

창고를 개조한 듯한 넓은 실내에선 포틀랜드의 힙스터(?)들이 커피를 즐기고 있었다. ㅎㅎ

이곳을 찾아간 이유는 물론 커피맛을 보기위해서 이기도 하지만... 




드립커피를 만들때 사용하는 종이필터 대신 메탈로 만든 필터가 있다는 걸 알게 되었는데 바로 이곳에서 디자인 한 제품.

매끄럽게 잘 생긴 이 필터는 Chemex 용기에 딱 맞는다. (위의 왼쪽 사진)

종이낭비를 줄이는 친환경 필터를 구입하면서 드립커피를 시켰는데 커피는 서비스로 주겠단다.

여행지에서 공짜 커피를 마시니 맛이 두배로 맛있다. ㅋㅋ






BOOKSTORE


포틀랜드를 여행한다면 꼭 들려야 할곳, Powell's Books!!!




서점이 한 블럭을 다 차지하고 있는데 뉴욕의 Strand보다 훨씬 넓다. 얼마나 넓은지 미술관처럼 따로 들고 다닐수 있는 안내지도까지 있다.

이곳에서 숨박꼭질 하듯 책을 찾아다니면 너무 재밌을것 같기도. ㅎㅎ




중고책과 새책들이 나란히 진열되어 있고 카테고리마다 고유의 색으로 지정되어 아주 잘 정리 되어있다.

책장마다 빼곡히 들어 있는 책들.

아~ 세상에 읽을 책은 많고 시간은 모자라는구나...






PBJ's Grilled

919 NW 23rd Street

Portland, Oregon



Coava

1300 SE Grand Avenue

Portland, Oregon



  • Favicon of https://classical-blog.tistory.com BlogIcon UnioSIX 2013.03.17 18:10 신고

    장미에..푸드카트에..커피에..정말 가보고싶네뇽..ㅠㅠ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3.20 14:35 신고

      매력만점인 도시였어요.
      그래도 가능하면 겨울은 피하시는게 좋아요. 비땜에... ^^;;
      반갑습니다, UnioSIX님~ ^^

  • Favicon of https://zomzom.tistory.com BlogIcon 좀좀이 2013.03.17 18:15 신고

    저 서점에 가 보고 싶네요. 왠지 제가 보고 싶어하는 책이 많아 보여요. 서점이 참 도서관처럼 생겨서 더욱 끌리네요^^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3.20 14:41 신고

      저리 넓으니 좀좀이님이 찾으시는 책이 분명 있을것 같은데... ㅎㅎ
      도서관처럼 책 정리가 잘 되어 있더라구요. ^^

  • Favicon of https://boramina.tistory.com BlogIcon boramina 2013.03.17 22:29 신고

    와, 맘에 드는 게 너무 많아요, 포틀랜드가 그런 곳인지, 아니면 블루프린트님 안목이 좋으신 건지...^^
    땅콩 버터, 할라피뇨, 잼이 같이 들어간 샌드위치라니 맛이 잘 상상이 안 되지만 어쨌든 맛있겠어요.
    요새 핸드 드립 커피를 자주 마시게 되는데 메탈 필터와 투명한 유리 서버 너무 멋지네요.
    그리고 지도가 있는 서점이라니.. 지도가 있는 미술관만 해도 너무 좋은데 서점이라니요!!!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3.20 14:50 신고

      ㅎㅎ 포틀랜드가 그런 곳이에요.
      저 샌드위치는 정말 너무 맛있어서 눈 깜짝 할사이에 없어져버리더라구요.
      안그래도 너무 생각나서 집에서 한번 만들어 볼까도 생각했지만 같은 맛은 무리겠죠. ^^;;
      왠지 볼라벤 커피를 저 필터로 내려마시면 더 맛있을것 같은... ㅎㅎ
      Strand 보다 훨씬 더 잘 정리되어 있어요!!! 보라미나님이 넘 좋아하시리라 확신! ^^

  • Favicon of https://sputnik-berlin.tistory.com BlogIcon ahme 2013.03.18 01:29 신고

    저 서점에 돌쇠와 같이 가면 " 있다 집에서 만나.. " 라고 이야기 하고 헤어져야 할듯. ㅋㅋ
    무한재생 커피 필터와 아름다운용기 원츄..ㅜ.ㅜ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3.20 14:53 신고

      ㅋㅋ 돌쇠님은 서점안 카페 'World Cup'에서 기다리심 되겠네요.
      오시라니깐요! ^^ 둘다 메이드 인 미쿡이에요. ㅎㅎ

  • Favicon of http://capella.pe.kr BlogIcon capella 2013.03.18 06:34

    우와~ 장미의 도시라니! 멋있는 도시겠네요~~
    저 책방 간판은 조그만데 한블록이 다 서점이란 말이예요!!!
    지도도 있다니!! 꼭 가보고싶어요~
    저 동부쪽으로 갈 확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지만, 나중에 미국가면 포틀랜드 꼭 가볼래요! :)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3.20 14:59 신고

      겨울이라 장미 한송이 구경도 못했어요. ㅠㅠ
      대신 멋진 일본 정원을 보고 오긴 했지만...
      간판이 코너마다 있어요. 입구는 두군데던가? 그렇던데.
      암튼 기회되심 꼭 가보세요!
      동부쪽으로 기울고 있군요. 음 저하곤 멀어지시네요.
      그래도 결과가 잘 나온것 같아 기뻐요. 화이팅! ^^

  • Favicon of https://factoryw.tistory.com BlogIcon 팩토리w 2013.03.18 23:17 신고

    길거리 음식도 먹어보고 싶고~
    서점 구경도 해보고 싶네요..
    우리나라는 작은 서점은 사라지도.. 대형서점들만 생겨서 좋은 공간들이 많이 사라지는듯해요...ㅜㅜ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3.20 15:06 신고

      길거리 음식 다 먹어보려면 한 일년은 걸릴듯 싶더라구요. ㅎㅎ
      이곳은 대형서점들이 다 문 닫았는데...
      그나마 작은 독립서점들이 단골들에 의해 유지되고 있는 듯.
      Powell's Books도 온라인으로 매상이 될만한 책들을 많이 팔고 그걸로 오프라인을 유지한다고 어디서 읽은 것 같아요.
      아쉬워요, 한국의 작은 책방들...

  • Favicon of https://modux.tistory.com BlogIcon #J.Ho 2013.03.19 00:03 신고

    메탈 필터라니.. 신기하네요@_@

  • 2013.03.22 16:11

    비밀댓글입니다

  • herenow 2013.04.06 10:58

    blueprint님 여행이야기와 사진을 보면 blueprint님만의 향기가 있어요.
    꼭 제가 옆에서 같이 커피를 마시고 서점을 보며 흥분하고 좋아한 것만 같은 여행기, 좋아요. ^^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4.09 06:39 신고

      ㅎㅎ herenow님이 맡으신 그 향기가 궁금한데요?
      언제 곧 같이 커피마시고 서점을 다닐 기회가 있었음 좋겠어요. ^^

  • gungor 2013.07.02 07:12

    안녕하세요. 포틀랜드 여행을 혼자 하고 싶어서 여기저기 검색하다가 들어왔어요. 포스팅을 보니 더욱 가고 싶네요. 특히 Coava의coffee filter 는 꼭 사고싶은걸요 :) 포틀랜드 여행을 혼자서 하려면 자동차가 필요한가요? 엘에이에 거주하고 있는데 운전을 해서 갈지 비행기를 타야할 지 잘 모르겠네요. 답변 기다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secretjourney.tistory.com BlogIcon blueprint 2013.07.02 13:45 신고

      안녕하세요~
      LA에서 Portland까지 운전해서 가시기엔 너무 멀지 않나요?
      적어도 15시간 정도 걸릴텐데...
      포틀랜드에선 차가 필요없을 정도로 대중교통시설이 잘 되어있답니다.
      저도 뱅기타고 가서 버스, Light Rail등을 타고 다녔어요.
      시간이 더 있었다면 하루 정도 차를 렌트해서 와이너리를 다녀오고 싶었지만 일정이 빠듯했기에 시내에만 있었네요.
      혹시 몰라 포틀랜드에서 다녔던 곳의 정보를 올린 또다른 포스팅 링크 올립니다.
      http://secretjourney.tistory.com/359
      도움이 되었음 좋겠네요.
      그럼 좋은 여행하고 오세요~ ^^

  • Favicon of https://boramina.tistory.com BlogIcon boramina 2014.02.01 11:57 신고

    까먹고 있었는데 결국 저 커피 필터 사러 포틀랜드 가는 것 같아요, 무의식 속에 남아 있었던 거죠^^